‘마녀사냥’ 안재현
‘마녀사냥’ 안재현


‘마녀사냥’ 안재현

모델 겸 연기자 안재현이 솔직 담백한 입담을 과시했다.

안재현은 최근 진행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 64회 녹화에 주원과 함께 참여해 스킨십을 주제로 MC들과 대화를 나눴다.

이날 녹화에서 소개된 시청자 사연은 ‘스킨십은 나만 하는 것’이라며 남자의 스킨십을 거절하는 여자의 행동에 대한 내용이었다.

이에 안재현은 “나 역시 이성의 스킨십을 거절했던 적이 있다”며 “과거 한 여자가 나를 벽에 밀치며 스킨십을 시도했다. 당황스러운 상황이라 거절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여자친구가 굉장히 적극적으로 스킨십을 시도한다면 어떻게 할 거냐”는 신동엽의 질문에는 “그렇게 원한다면 받아줘야지 않겠냐”고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 외에도 안재현은 이성의 가장 매력적인 신체 부위를 묻는 말에 가슴을 꼽는 등 화끈한 대답으로 눈길을 끌었다.

안재현의 남자다운 매력은 31일 오후 11시 ‘마녀사냥’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