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과 편견;
;오만과 편견;


;오만과 편견;

‘오만과 편견’ 최진혁과 백진희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28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오만과 편견’ 2회에서는 구동치(최진혁)의 회상장면을 통해 5년 전 한열무(백진희)를 처음 만난 날의 이야기가 밝혀졌다.

구동치는 차를 타고 길을 가던 중 차 앞으로 뛰어든 여성과 부딪힐 뻔 했다. 엄마(김나운)와 거리에서 실랑이를 벌이던 한열무는 구동치의 차가 멈추자 차에 탄 뒤 “도망가요 빨리”라며 눈물을 흘렸다.

구동치는 한열무를 태우고 한 식당 앞에 차를 세웠다. 이에 한열무는 “돈 좀 있냐”며 5,700원을 요구했다. 얼떨결에 구동치는 한열무에게 돈을 빌려줬다. 구동치는 일부러 그에게 돈을 ?지 않으며 한열무를 따라다녀 관심을 표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오만과 편견’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