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故) 신해철
고(故) 신해철


고(故) 신해철

방송인 유재석과 배우 이광수가 고(故) 신해철의 빈소를 찾았다.

28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3호에는 신해철의 빈소가 마련됐다. 오후 7시 30분께 유재석과 이광수는 빈소에 발걸음을 해 고인을 애도했다. 두 사람은 슬픈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유재석, 이광수와 더불어 조용필, 배철수, 싸이, 김세황, 제이드, 이승철, 김현철, 김수철, 박학기, 강인봉, 허지웅, 이현섭, 이승기, 백지영, 에픽하이, 강수지, 태진아, 임창정, 원미연 등 동료 연예인들이 조문해 고인을 추모했다. 생전 팬에 대한 애정이 남달랐던 신해철을 위해 유가족 측은 신해철의 팬들에게도 조문을 허락했다.

신해철은 지난 22일 심정지로 심폐소생술을 받은 뒤 긴급 수술을 마치고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신해철은 지난 27일 오후 8시 19분 저산소 허혈성 뇌손상으로 사망했다. 신해철의 장례는 천주교식 가족장으로 치러진다. 발인식은 오는 31일 오전 9시 예정이며 유해는 서울 원지동 서울추모공원에서 화장된다. 장지는 아직 미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사진공동취재단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