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A’ 유연석
‘SIA’ 유연석


‘SIA’ 유연석

‘2014 SIA’ 레드카펫에서 유연석이 로맨틱 코미디 배역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28일 서울 동대문 DDP에서는 ‘2014 스타일 아이콘 어워즈(이하 SIA)’가 진행됐다. 이날 레드카펫 진행자로 클라라와 함께 한혜진, 이현이가 나섰다.

이날 유연석은 그레이 톤의 수트를 입고 등장했다. 유연석은 “제대 후 처음으로 머리를 짧게 잘랐다”며 “군대 있을 때를 생각하며 카무플라주 재킷을 입어봤다”고 말했다.

이어 유연석은 “이 시상식에 처음으로 초대됐다”며 “올 한해 스타일 아이콘을 초대하는 자리에 초대돼 영광스럽고 기쁘다”며 “다양한 배역을 했는데 요즘 팬 분들이 로맨틱 코미디에서 봤으면 좋겠다고 하시더라. 달달한 역할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2014 SIA’ 본상은 총 50인의 후보 중 전문가 심사, 전세계에서 동시에 참여한 온라인 투표, 공식기관의 대국민 리서치를 통해 대중과 전문가의 가장 높은 지지를 받은 아티스트 10인에게 돌아간다. 영예의 ‘스타일 아이콘 오브 디 이어(Style Icon of the Year)’ 수상 결과는 이날 현장에서 공개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net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