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아이언맨’ 스틸
KBS2 ‘아이언맨’ 스틸


KBS2 ‘아이언맨’ 스틸

배우 한은정의 존재가 안방극장에 커다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며 파란을 예고하고 있다.

KBS2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에서 이미 세상을 떠난 것으로 여겨졌던 홍빈(이동욱)의 첫사랑 태희(한은정)가 죽지 않고 살아있음이 암시 돼 시선을 모은다.

극 중 윤여사(이미숙)에게 먼저 발견돼 홍빈에게 전해지지 못하고 불태워 졌던 홍주(이주승)의 편지에는 이미 태희의 생존에 대해 언급되기 시작했던 터. 이에 태희의 생존을 의심하기 시작한 윤여사는 조붕구(김규철)를 움직이기 시작했고, 지난 방송 마지막 장면에서는 흙투성이가 돼 태희를 언급하는 홍주의 모습이 그려져 극의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 올렸다.

때문에 태희의 이름만 들어도 흥분을 가라앉히지 못하고 감정을 조절하지 못하는 홍빈이 정말 그녀를 만날 수 있을지, 알콩달콩 향기커플에 최대 위기가 찾아오는 것은 아닌지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상황.

또한 만약 그녀가 살아있다면 태희가 홍빈과 창(정유근)을 남겨두고 죽은 사람이 되어버린 사연은 무엇인지, 반대로 그녀가 산사람이 아니라면 홍주가 홍빈에게 거짓말을 한 것인지 전개에 대한 상상력을 자극하고 있다.

‘아이언맨’ 관계자는 “태희라는 존재는 홍빈에게 있어 아킬레스건과 같은 인물인 만큼 이야기의 수면위로 떠오르기만 해도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 내고 있다”며 “태희가 과거의 사건들을 현재의 상황과 연결시켜주는 고리 역할을 하게 될지 관심 있게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이동욱의 옛사랑 한은정의 재등장이 암시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하고 있는 ‘아이언맨’은 29일 오후 10시 14회가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KBS2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