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서진
유서진


유서진

“예비 시부모님 앞에서 진땀났죠”

결혼을 앞둔 배우 유서진이 불륜녀 역을 맡은 데 대한 에피소드를 전했다.

2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진행된 케이블TV tvN 아침드라마 ‘가족의 비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유서진은 “인생 2막을 여는 작품이라고 생각하고 촬영하는 작품”이라며 말문을 열었다.

‘가족의 비밀’은 재벌가를 중심으로 로패밀리들의 숨겨진 욕망과 비밀을 다룬 작품으로 사라진 딸을 구하기 위한 엄마의 고군분투기를 담고 있는 작품이다. 극중 유서진은 재벌가 자제 고태성(김승수)와 불륜 관계인 마홍주 역을 연기한다.

유서진은 “결혼기사가 났었는데 많은 분들이 훈남이라고 해 줘서 흐뭇했다”라며 “결혼을 앞두고 시부모님들께도 어떻게 보일지 신경이 쓰이더라”라며 웃음지었다.

이어 “며느리가 연기자라고 아마 동네 분들과 함께 TV를 시청하실 텐데 노출 장면이 있어 진땀이 난다”라며 “극중 회상신으로 노출 장면이 자꾸 나와 그런 부분이 애로사항이지만 시부모님들이 많이 기뻐해주신다”라고 전했다.

또 “유서진이라는 연기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작품이 됐으면 한다”라고 강조했다.

100부작으로 편성된 이 작품은 오는 27일 첫방송한다.

글. 장서윤 ciel@tensia.co.kr
사진. tvN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