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위너


그룹 위너가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신인답지 않은 끼를 발산했다.

22일 저녁 6시에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끼부리지마’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위너가 출연할 예정이다. 데뷔 이후 첫 예능으로 ‘주간 아이돌’을 선택한 위너는 신인답지 않은 예능감을 가감 없이 선보이며 MC형돈과 데프콘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위너는 첫 출연에 어색한지 MC형돈의 물음에도 수줍게 답하며 차분한 모습을 보였지만, 이내 분위기에 적응하며 숨겨두었던 본 모습을 드러내며 끼를 마음껏 발산하기 시작했다. MC형돈과 데프콘 특유의 짓궂은 진행을 능수능란하게 받아치는가 하면, MC들의 무리한 부탁에도 당황하지 않고 모두 들어주는 등 위너 멤버들은 예능 새내기답지 않은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위너 멤버들은 각종 성대모사, 그림그리기 등 흔치 않은 개인기와 재치 있는 입담으로 시종일관 예능감을 보여주며 녹화 내내 예능돌 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뽐낼 예정이다.

위너의 데뷔 첫 예능 ‘주간아이돌-위너 편’은 22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에브리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