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혜영 리마인드 웨딩 화보
황혜영 리마인드 웨딩 화보


의류 CEO로 변신한 전 투투 멤버 황혜영의 리마인드 웨딩 화보가 공개됐다.

프리미엄 웨딩 매거진 ‘더 웨딩’에 실릴 이번 웨딩 화보는 황혜영 부부와 요즘 화제가 되고있는 쌍둥이 아들 대정, 대용이와 함께한 것이다. 결혼식때 함께 했던 사진작가 김보하의 촬영으로 진행된 이번화보에서 웨딩드레스를 입은 황혜영이 9개월된 쌍둥이 엄마라고는 믿기 어려울 만큼 변함없는 미모와 몸매를 선보였다.

이번 화보의 디렉팅을 맡은 아트 디렉터 최선희는 “화보를 준비하는 동안 본인의 의상보다 쌍둥이 아들들이 입을 의상등을 꼼꼼히 챙기는등 아들 바보 황혜영의 모습을 볼 수 있었으며, 촬영중 쌍둥이들이 먹을 이유식을 직접 만들어와 남편과 함께 손수 챙기는등 단란하고 행복한 가정의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황혜영은 “요즘은 하루하루가 감사하고 행복하다. 아이들이 너무 빨리 크는 것 같아 아쉽기도 하다” 며 행복하게 웃었다.

황혜영의 리마인드 웨딩화보는 ‘더 웨딩’ 11,12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더 웨딩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