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주노
가수 이주노


가수 이주노

가수 이주노가 23살 연하 아내의 셋째 임신 사실을 밝혔다.

이주노는 23일 방송되는 SBS ‘자기야-백년손님’ 녹화에서 “현재 셋째가 아내의 뱃속에 있다. 내년 5월 출산 예정”이라고 고백했다.

출연자의 축하를 받은 이주노는 “아내가 아이 둘을 힘들어해 셋째는 터울을 많이 둬야겠다고 생각했다”라며 “마음대로 되는게 아니더라”고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앞서 이주노는 23세 연하 아내 박미리씨와 2012년 9월에 결혼해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다.

‘자기야-백년손님’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