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혁
성혁


11월 첫 방송을 앞둔 KBS1 일일드라마 ‘당신만이 내사랑’의 배우 성혁이 ‘젠틀남’으로 변신했다.

22일 성혁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대표 한성호)는 ‘당신만이 내사랑’(극본 고봉황 연출 진형욱)의 포스터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성혁은 전작인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에서 보여준 ‘복수의 화신’ 이미지를 벗고 180도 달라진 부드러운 도시남자의 모습으로 변신해 눈길을 끈다.

‘당신만이 내사랑’에서 레스토랑 CEO이자 스타 셰프 이지건 역을 맡은 성혁은 셰프 복장을 한 채 훈남 셰프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또한, 카메라를 향해 온화한 미소를 짓고, 수트에 백팩을 맨 채 자전거를 탄 따뜻한 젠틀남의 면모를 보이며 새로운 배역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최근 시청률 37.3%를 돌파하며 전국민적 사랑을 받은 ‘왔다! 장보리’에서 매서운 복수전과 뭉클한 부성애로 크게 호평 받은 성혁은 차기작인 ‘당신만이 내사랑’을 통해 여자에 대한 환상도 로망도 없는 남자 주인공 이지건 역을 연기한다. 한채아, 지주연과 호흡을 맞추며 세련된 도시남자의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KBS1 일일드라마 ‘당신만이 내사랑’은 다양한 사람들이 한 지붕 아래 모여 살게 되면서 일어나는 여러 일들을 담은 드라마로, 코믹하면서도 짠한 감동이 묻어나는 이야기로 이 시대 가족의 의미를 묻는 내용이다. 11월 24일 첫 방송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FNC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