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비너스
헬로비너스


헬로비너스

걸그룹 헬로비너스가 오는 11월 6일 컴백을 확정 지었다.

22일 헬로비너스 소속사 판타지오 뮤직은 포털사이트 네이버 뮤직을 통해 팀 재정비 후 새롭게 컴백하는 헬로비너스의 앨범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보통 컴백을 앞둔 가수들이 한두 장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는 것과 달리 헬로비너스 측은 14장을 한꺼번에 공개하며 신곡에 대한 자신감과 함께 업그레이드된 멤버들의 미모를 동시에 보엿다.

특히 이 사진에는 이번 활동부터 새롭게 합류한 멤버 서영, 여름의 모습이 담겼다. 헬로비너스에 합류한 두 사람은 재도약에 나선 헬로비너스에서 주목할 만한 활약상을 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1세인 서영은 중,고등학교 재학 시절 성악을 전공한 수준급 가창력의 소유자로 맑은 음색이 돋보이는 보컬이다. 여름은 올해 19세로 판타지오의 키즈&주니어 육성 프로그램인 ‘아이틴 프로젝트’를 통해 발굴 아이틴 1기였던 멤버 유영의 뒤를 이어 헬로비너스에 합류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들은 헬로비너스가 1년 여 만에 활동을 재개하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공을 들여 촬영이 진행됐다. ‘차 마실래?’, ‘오늘 뭐해?’ 등의 곡을 통해 상큼 발랄한 이미지로 사랑을 받아왔던 헬로비너스는 이번 앨범을 통해 시크하고 당당한 이미지와 소녀에서 여자로 성장한 헬로비너스의 여성미를 동시에 표현할 예정이다.

판타지오 뮤직 측은 “오늘 티저 이미지 공개를 기점으로 본격적인 새 앨범 홍보 활동을 시작한다”며 “최강 미모로 손꼽히는 기존 헬로비너스의 매력을 그대로 이어가되 대중적으로 보다 다양한 어필을 할 수 있도록 음악적인 이미지 변신은 물론 연기, 예능 등 다방면에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팀 재정비를 성공적으로 마친 헬로비너스가 오는 11월 히트메이커 용감한 형제의 프로듀싱으로 새롭게 선보일 이번 앨범에 팬들은 물론 업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뮤직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