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규성
연규성


‘슈퍼스타K 시즌4′ 출신 가수 연규성이 KBS1 ‘강연100도씨’ 강연자로 무대에 선다.

연규성은 19일 오후 8시에 방송되는 ‘강연100도씨’에 출연해 음악과 자신의 진솔한 이야기를 전한다. 이날 강연에서 2000년대 중반 ‘신들린 가창력’으로 온라인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그가 가수로 무대에서 활동할 수 있게 된 특별한 사연을 소개한다.

어린 시절부터 음악을 좋아했던 그는 가수의 꿈을 키웠지만 안정적인 직장을 갖길 원했던 부모님의 바람에 따라 공부에 매진해 명문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공기업에 입사해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었지만, 직장 생활은 큰 스트레스가 됐고 어느 날부터 안면신경마비와 함께 목소리가 잘 나오지 않게 됐다. 결국 그는 30세에 연축성 발성 장애라는 진단을 받았지만, 가수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극복한 사연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희망을 전할 예정이다.

연규성은 ‘슈퍼스타 K’ 출연 당시 연축성 발성장애라는 가수로서 치명적인 진단에도 Top10 에 올랐고, 음악을 사랑하는 열정과 노력으로 큰 감동을 주기도 했다. 연규성은 “꿈을 포기하지 않고 자신의 열정과 노래하는 순간이 행복하다”며 “앞으로도 초심 잃지 않고 가수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