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레드벨벳


레드벨벳이 성숙한 매력을 뽐냈다.

19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레드벨벳은 ‘비 내추럴(Be Natural)’ 무대를 선보였다. 상큼한 매력을 전했던 데뷔곡 ‘행복’과는 전혀 다른 성숙한 매력으로 변신을 꾀했다. 화이트 블라우스에 블랙 팬츠를 입고 무대에 오른 멤버들은 의자를 활용한 퍼포먼스로 요염함을 더했다.

‘비 내추럴’은 S.E.S.의 과거 히트곡을 새롭게 부른 버전이다. 심플한 힙합 비트를 기반으로 한 모던 재즈 구성의 네오 소울 장르의 곡이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에일리, 틴탑, 빅스(VIXX), 송지은, 레이나, 보이프렌드, 정동하, 주니엘, 레드벨벳, 로이킴, 비투비(BTOB), 버나드박, 매드타운, 가비엔제이(GavyNJ), 알맹, 조형우, 에이코어, 유니크(UNIQ), 톡식(TOXIC) 등이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