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위안
장위안


JTBC ‘비정상회담’에서 중국 대표로 출연 중인 장위안이 방송 중 줄넘기 기네스 기록에 도전했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녹화에서 ‘세계의 기네스북 기록’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장위안이 “나도 줄넘기 기네스 기록에 도전해보고 싶다”고 말을 꺼냈다. 이에 MC 전현무가 “카메라를 빌려줄 테니 31시간 46분의 기록에 도전해보자. 장위안 씨가 줄넘기를 하는 동안 우리는 녹화를 계속 진행하겠다”고 한 것.

실제 장위안은 기네스 기록에 도전했고, 출연자들은 토론을 이어갔다. G10은 장위안에게 “조용히 좀 해 달라”고 말하자 장위안은 “시끄럽다”며 정색하고 소리를 질러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글 사랑에 대한 G11의 뜨거운 토론과 함께 각 나라의 모국어 공부법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는 20일 월요일 밤 11시, JTBC ‘비정상회담’에서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