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59178_article_99_20141015175614
1059178_article_99_20141015175614


배우 박중훈이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를 본 소감을 밝혔다.

박중훈은 15일 자신의 트위터에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가 흥행 1위네요. 사실 영화를 보기 전에 혹 유치하진 않을까 우려도 했는데 참 유쾌하고 따뜻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박중훈은 이어 “사실 저 제법 울기도 했어요. 24년 전 관객들의 사랑이 계속 이어져 제 일처럼 기쁘네요. 조정석 신민아 진짜 사랑스럽습니다. 강추합니다”라고 덧붙였다.

‘나의 사랑 나의 신부’는 1990년 박중훈과 故 최진실이 주연을 맡았던 동명 영화의 리메이크작이다. 원작은 당시 엄청난 히트를 기록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박중훈 트위터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