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기우유 웨이
딸기우유 웨이


딸기우유 웨이

걸그룹 크레용팝 유닛 딸기우유 웨이가 장기하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15일 오후 딸기우유는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원하는 콜라보레이션 상대를 묻는 질문에 웨이는 “콜라보라기 보다는 얼마 전 장기하 선배님의 앨범을 들었는데 정말 좋았다”며 “활동하며 만나뵈면 정말 좋을 것 같다”고 답했다.

초아는 크레용팝과 딸기우유의 차이점에 대해 “굳이 크레용팝 유닛 준비를 하며 꼭 달라야 한다는 생각을 하지 않았다”며 “둘이 나왔을 때 가장 잘 어울리고 장점을 부각시킬 수 있는 콘셉트를 택했다”고 말했다.

이어 웨이는 크레용팝이 독특한 콘셉트로 실력이 저평가된다는 의견에 “크레용팝으로 싱글 앨범만 냈었고 유닛도 이제 시작했으니 앞으로 보여드릴 것이 많다”고 설명했다.

딸기우유는 크레용팝의 멤버 중 일란성 쌍둥이 초아와 웨이로 구성됐다. 딸기우유의 데뷔곡 ‘오케이(OK)’는 크레이지 사운드의 똘아이박을 필두로 피터팬, 신또, 미친기집애가 만든 곡으로 상상 속으로만 그려왔던 이상형의 이성에 대한 느낌을 귀여운 소녀감성의 가삿말로 표현했다. 이 외에도 딸기우유의 앨범에는 웨이의 자작곡 ‘알려주세요’, ‘헬로우(Hello)’, ‘필 소 굿(Feel So Good)’ 등 총 4곡이 수록됐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