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상중
배우 김상중


배우 김상중

배우 김상중이 KBS1 새 대하사극 ‘징비록’의 출연을 최종 조율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15일 오후 김상중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김상중이 ‘징비록’의 주인공 류성룡 역을 제안 받았다”며 “최종 조율 단계”라고 밝혔다.

‘징비록’은 류성룡 선생이 집필한 징비록 내용을 바탕으로 임진왜란이 발생하기 전부터 이순신 장군이 전사한 노량해전까지 시기에 조정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 김상중은 극 중 하급 무관 출신 이순신을 무려 7계품이나 높여 전라 좌수사(정3품 당상관)으로 파격 승진시킨 장본인으로 임진왜란 승리의 일등공신 류성룡 역을 맡을 예정이다.

최근 케이블채널 OCN ‘나쁜 녀석들’에서 강력계 형사 오구탁으로 분해 열연을 펼치고 있는 김상중이 ‘징비록’을 통해 어떤 매력을 보일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징비록’ 오는 11월 첫 촬영에 돌입, 내년 1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