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배우 이동욱이 등에 돋아나는 칼을 다스리는 방법을 알게됐다.

15일 방송된 KBS2 ‘아이언 맨’에서 주홍빈(이동욱)은 손세동(신세경)이 새엄마 연미정(윤다경)에게 뺨을 맞는 모습을 보고 비가 오지 않는데도 등에 칼이 돋아났다.

주홍빈은 고비서(한정수)와 함께 간 숲에서 등에 칼이 돋은 채 날아다니며 나무를 베는 등 화를 주체하지 못했다. 고비서의 만류에도 주홍빈은 계속해서 숲을 날아다니며 곳곳을 헤쳤다.

하지만 주홍빈은 곧 칼을 다스리는 법을 알게됐다. 주홍빈이 손세동의 따듯했던 모습을 떠올리자 칼이 들어간 것. 이어 주홍빈이 세동이 뺨을 맞는 모습을 떠올리자 다시 등에 칼이 돋아났지만 손세동의 따듯한 모습과 향기를 상기시키자 다시 칼이 들어갔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