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배우 장나라가 MBC ‘운명처럼 널 사랑해’를 통해 얻은 큰 인기에 대한 감사함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는 배우 겸 가수 장나라가 출연해 중국 진출 성공기 등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MC 이경규는 “조심스러운 얘기지만 ‘장나라가 한 물 갔다’는 말이 한국에는 있었지 않나”라고 말했고 장나라는 “한참 떠내려갔죠, 쭈욱~”이라고 쿨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장나라는 “캐릭터를 예뻐 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열심히 헤엄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장나라는 외모 자신감에 대한 질문에 “내 얼굴에 대한 자신감이 없지는 않은데 크지는 않다. 제가 예쁘장은 한 것 같다. 그런데 전형적인 미인은 아니라서 얼굴에 집착이 없다”고 밝혔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