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서대로)박진영, 양현석, 유희열
(순서대로)박진영, 양현석, 유희열
(순서대로)박진영, 양현석, 유희열

‘K팝스타4’의 첫 본선 녹화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13일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4(이하 K팝스타4)’의 본선 첫 녹화가 오는 17일 진행된다.

이번 녹화는 지난 시즌과 동일하게 YG 엔터테인먼트 양현석과 JYP 박진영, 안테나뮤직 유희열이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이들은 유망주 발굴을 위해 예선을 거친 참가자들의 오디션 무대를 심사하게 된다.

앞서 ‘K팝스타4’ 제작진은 6월부터 지원서를 접수받아 최근 예선을 마쳤으며 미국, 호주, 싱가폴, 홍콩 등 해외 등지에서도 지원자를 모집했다. 이에 해외 도전자가 지난 시즌의 2배 이상이 될 전망이다.

‘K팝스타4’는 이하이, 박지민, 악동뮤지션, 남영주, 버나드박 등 차세대 스타가수를 발굴한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이번 시즌은 11월께 전파를 탈 예정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