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화가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장미빛 연인들)
한선화가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장미빛 연인들)


한선화가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장미빛 연인들)

그룹 시크릿 출신 한선화가 첫 주연 드라마 MBC ‘장미빛 연인들’으로 본격적인 연기자 행보에 나선다. 한선화는 오는 18일 첫 방송하는 ‘장미빛 연인들’에서 대학생 장미 역으로 연기를 펼친다. 앞서 한선화는 SBS ‘신의 선물’ 케이블TV tvN ‘연애 말고 결혼’ 등에서 비중있는 조연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13일 ‘장미빛 연인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한선화는 극중 장미가 실제 자신의 2~3년 전 모습과 똑같아 연기적으로도 도움이 됐다고 밝히며 “장미처럼 나 역시 과거에는 좋아하는 남자가 생기면 맹목적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하지만 지금은 세상에 상처도 입으면서 감정을 콘트롤하고 또 계산도 하게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한선화는 “그래서인지 요즘은 장미가 꼭 나 같은에도 장미의 모습이 나오지 않으면, ‘나 왜 이러지, 철들었나’라는 고민도 하게 된다”며 웃었다.

또 “처음 대본을 보고 주인공이라 분량이나 공부해야하는 것들이 상당해 촬영 초반에 감을 못잡아 힘든 부분도 많았다”며 “그런데 장우 오빠와 촬영하면서 조언을 구하고 감독님께도 조언을 구하면서 감을 찾아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지금 드라마 하고 계시는 소녀시대 수영, 에프엑스 크리스탈과 같은 걸그룹 아이돌들이 있는데, 다행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나와 비슷한 캐릭터로 첫 주연을 하게 된 것이다. 만약 나와 전혀 다른 캐릭터를 연기했다면 훨씬 고통스러웠을 것”이라고 말했다.

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은 이른바 삼포시대로 불리우는 오늘날, 경제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미처 준비가 되어 있지 않았던 대학생 커플이 부부가 되면서 벌어지는 성장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이장우 한선화 정보석 이미숙 임예진 등이 출연한다. 첫 방송은 18일 오후 8시 45분.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