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진
조이진


배우 조이진이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로 스크린에 복귀한다. 지난 2006년 ‘북경의 남쪽’ 이후 8년 만이다.

정우성 김하늘 주연의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는 사고로 기억을 잃는 남자가 자신의 과거도 알지 못한 채 새로운 사랑에 빠진 후, 지워진 지난 10년의 기억을 찾으며 겪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2011년 제10회 미장센단편영화제 ‘사랑을 위한 짧은 필름’ 경쟁부문에 선정된 동명의 단편 영화를 장편화했다.

조이진은 극중 여주인공 김진영(김하늘)의 친구 선희 역을 맡는다 조이진은 “오랜만에 스크린 복귀에 설렌다. 좋은 작품으로 복귀하는 만큼 최선을 다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복귀 소감을 전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더블엠 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