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모던파머’
SBS ‘모던파머’


SBS ‘모던파머’

SBS ‘모던파머’의 주인공들이 배추밭에 파묻힌 기상천외한 포스터가 공개됐다.

‘모던 파머’는 농촌으로 귀농하게 된 네 명의 록밴드 멤버들의 유기농처럼 맑고 청정한 꿈과 사랑, 우정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나가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13일 주인공들이 실제로 배추밭에 파묻힌 모습의 포스터가 공개되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는 공연을 하던 극중 록그룹 ‘엑셀런트 소울즈’ 멤버들이 뜻하지 않게 배추밭으로 떨어진 콘셉트으로 제작되었다. 이 때문에 리더인 이민기 역의 이홍기를 중심으로 강혁 역 박민우는 피아노 건반, 유한철 역 이시언은 일렉트로닉 기타, 한기준 역 곽동연은 드럼치는 모습으로 땅속에 파묻힌 상태에서도 공연 느낌을 그대로 살렸다.

여기에다 극중 마을 이장 강윤희 역 이하늬가 이들을 발견한 뒤 삽으로 구해내려는 모습도 눈에 띈다. 이 포스터는 드라마의 실제 촬영지인 경북 봉화에서 진행돼 현실감을 더욱 살렸다.

SBS ‘모던파머’
SBS ‘모던파머’
SBS ‘모던파머’

또 다른 포스터에서는 주인공들을 포함한 전 출연진들이 국민체조하는 모습이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실제 국민체조 음악을 틀어놓은 상태에서 촬영된 이 포스터는 각자의 포즈만으로도 코믹감을 한껏 드러냈다.

‘기분 좋은 날’ 후속으로 18일 오후 8시 45분 첫 방송되는 ‘모던파머’는 농촌으로 귀농한 록밴드라는 독특한 소재로 그 속에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에피소드들을 코믹하게 그려가며 시청자들의 주말 밤을 책임질 예정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