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윤하 레이나가 ‘엠카’로 컴백을 알린다
로이킴 윤하 레이나가 ‘엠카’로 컴백을 알린다


로이킴 윤하 레이나가 ‘엠카’로 컴백을 알린다

9일 저녁 6시부터 생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에서 로이킴, 윤하, 레이나 등 무려 6팀의 가수가 방송 최초로 신곡 무대를 선보인다.

먼저 로이킴이 신곡 ‘홈(Home)’으로 이날 방송에서 첫 컴백무대를 갖는다. ‘홈’은 그리움과 외로움을 느낄 때 언제나 기다려주는 가족과 집을 생각하며 로이킴이 쓴 곡. 이날 로이킴은 곁에 아무도 없고 힘들 때 늘 집으로 돌아오면 된다는 내용의 노래로 따뜻한 위로의 무대를 선사할 전망이다.

이어 섬세한 보이스의 가수 윤하가 음원차트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내 마음이 뭐가 돼’의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넬의 김종완이 곡 작업에 앞서 윤하를 만나, 서로가 살아오면서 느낀 만남과 이별에 대한 이야기들을 풀어낸 곡으로, 누구나 공감할 만한 가슴 절절한 가사와 읊조리듯 이어지는 윤하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룰 예정이다.

올 여름 ‘한여름밤의 꿀’로 달달한 보이스를 선사한 바 있는 레이나도 이날 ‘엠카’에서 첫 솔로앨범의 타이틀곡 ‘장난인 거 알아’의 무대를 방송 처음으로 공개한다. 달콤한 사랑 뒤에 갑작스럽게 이별을 말하는 남자와 여전히 이를 믿지 못하겠다고 부정하는 여자의 심리를 아련한 무대로 꾸며, 래퍼 칸토와 함께 선보인다.

그룹 보이프렌드는 음반 발매에 앞서 이날 방송에서 먼저 신곡 ‘위치(Witch)’의 무대를 섹시한 카리스마로 꾸민다. 앨범 수록곡 ‘White Out’의 무대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라,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울러 그룹 부활 보컬 출신 가수 정동하가 ‘If I’의 첫 솔로 데뷔 무대를 가지며, 신인 걸그룹 레드벨벳 역시 신곡 ‘Be Natural’의 무대를 첫 공개한다.

이 외에도 이날 ‘엠카’에는 소녀시대-태티서, 에일리, 위너, 티아라, 주니엘, 비투비, 가비엔제이, 이예준, 스피카S, 포텐, 매드타운, 톡식이 출연해 화려한 무대를 꾸민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oc.kr
사진제공. Mnet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