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영어강사 최정인의 남친 성찬이 최정인을 위해 특급 이벤트를 준비했다.

8일 방송된 SBS ‘달콤한 나의 도시’에는 성찬이 최정인을 위해 이벤트를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성찬은 최정인과의 이별 위기를 극복한 후 이벤트를 준비한다. 성찬은 “정인이가 늘 제 친구들 생일 케이크를 준비하면서 저를 감동시켰어요”라며 카페에서 노래를 불러주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최정인은 카페에서 별 생각 없이 밥을 먹었지만, 성찬은 컵의 얼음 속에 숨긴 반지가 나오지 않아 당황했다. 성찬은 뜨거운 우유를 부은 뒤 자리를 떴고 그 순간 성찬이 준비한 이벤트가 시작됐다.

최정인은 카페 벽에 성찬이 직접 만든 이벤트 영상이 등장하자 눈물을 흘리며 감동했다. 성찬은 이어 최정인을 위해 노래를 불러주며 반지를 선물했다.

최정인은 감동했지만 “오빠 반지는 왜 없냐”고 물었고 성찬은 “프러포즈 한 게 아니잖아”라고 답해 최정인은 다소 불만스런 표정을 지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