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태티서의 파티에 씨스타가 초대됐다.

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온스타일 ‘더 태티서’에서는 ‘태.친.소(태티서의 친구를 소개합니다)’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태연은 김희철을, 티파니는 보라를, 서현은 소유를 초대했다. 이후 보라와 소유가 등장해 친분을 과시했다. ‘어떻게 친해졌냐’는 질문에 보라는 “청춘불패에 출연하면서 써니 덕에 소녀시대 전부를 알게됐다”고 대답했다. 이어 소유는 “니콜 생일파티에서 술먹다가 서현과 서로 전화번호를 교환했다”고 덧붙였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온스타일 ‘더 태티서’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