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뮤직 ‘아이돌 스쿨’ 방송화면 캡처
MBC뮤직 ‘아이돌 스쿨’ 방송화면 캡처


MBC뮤직 ‘아이돌 스쿨’ 방송화면 캡처

케이블채널 MBC뮤직 ‘아이돌 스쿨’에서는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레이디스 코드 멤버 고(故) 권리세, 고(故) 고은비를 추모했다.

7일 방송된 ‘아이돌 스쿨’에는 B.I.G, 타히티, 레이디스 코드가 출연했다.

본격적인 방송에 앞서 전현무는 “모두에게 사랑을 받았던 리세, 은비 양이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 지금도 실의에 빠져있을 유가족, 병상에 누워 있을 레이디스코드 멤버 여러분에게 머리 숙여서 심심한 위로의 말을 전합니다”고 말했다.

이어 김연우는 “저희 아이돌 스쿨은 레이디스 코드와 함께 한 시간을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 더불어 남아 있는 소정, 애슐리, 주니 양도 하루 빨리 완쾌해서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길 바랍니다”고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소진은 “하늘에서 지켜보고 있을 은비, 리세 양 부디 그곳에서 고통 없이 평안하길 바라며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며 애통한 모습을 보였다.

앞서 레이디스 코드는 지난 8월 26일과 9월 2일 2회에 걸쳐 ‘아이돌 스쿨’ 녹화에 참여했고, 9월 2일 녹화를 마친 후 지방 스케줄이었던 ‘열린 음악회’에 참여했다가 돌아오는 길에 불의의 사고를 겪었다.

이에 MBC뮤직은 모든 장례 절차가 끝난 후 유가족 및 레이디스 코드 소속사와 방송 여부를 논의하였고, “멤버들의 생전 출연 모습이 예쁘게 방송되었으면 좋겠다”는 유가족의 의견에 따라 사전에 녹화된 레이디스 코드의 모습을 방송하기로 결정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뮤직 ‘아이돌 스쿨’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