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왔다! 장보리’ 종방연 현장 사진
MBC ‘왔다! 장보리’ 종방연 현장 사진


MBC ‘왔다! 장보리’ 종방연 현장 사진

‘왔다! 장보리’의 종방연 현장이 공개됐다.

MBC는 7일 ‘왔다! 장보리’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6일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열린 ‘왔다! 장보리’ 종방연 현장을 공개했다.

‘왔다! 장보리’는 시청률 40% 돌파를 앞둔 국민드라마 답게 종방연 또한 축하 분위기로 가득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배우 최대철이 MC를 맡아 분위기를 주도했고 연출을 맡은 백호민 PD는 “훌륭한 연기자와 스태프들 덕분에 연출로서 할 게 없었다”며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김순옥 작가는 “배우들에게 빚을 많이 진 드라마”라고 전했다.

이유리는 “암유발녀 연민정 역할 이유리입니다”라고 인사해 현장을 폭소케 했으며 “보리가 저를 많이 참아줘서 민정이도 살 수 있었다”며 배우 오연서에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큰 인기속에 방영된 국민 드라마 ‘왔다! 장보리’는 2회 연장 후 오는 12일 52회를 끝으로 종영될 예정이며 후속으로는 배우 이장우, 한선화 주연의 ‘장밋빛 인생’이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MBC ‘왔다! 장보리’ 홈페이지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