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혁
김주혁


김주혁이 임상수 감독의 신작 ‘나의 절친 악당들'(가제)에 특별 출연한다.

‘나의 절친 악당들’은 넘치는 건 에너지와 매력뿐인 청춘들이 불법 거래에 연루된 돈을 발견하면서 벌어지는 유쾌하고 통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 류승범, 고준희, 샘 오취리 등이 출연한다.

극 중 김주혁은 회장 역을 맡아 독특한 느낌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어 흥미를 자아낼 예정이다. 지금까지 선보이지 않았던 캐릭터로 그만의 개성을 펼칠 것으로 알려졌다.

김주혁 소속사 관계자는 “그 동안 예능 출연으로 대중들과 친화력을 쌓았고, 본업인 배우로서도 다양한 캐릭터를 만나고 싶어한다”며 “앞으로 배우로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김주혁은 손예진과 함께 ‘행복이 가득한 집'(가제) 주연을 맡아 한창 촬영 중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