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수지


수지

걸그룹 미스에이의 수지가 수입 분배에 대해 해명했다.

수지는 3일 자신의 트위터에 “(수입을)나누는 건 맞고요. 그래도 광고 드라마 영화 비율은 좀 다르게 하고 다른 개인활동은 각자 정산하는 걸로 바뀌었어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수지는 “방송에는 n분의 1이라고 나왔더라고요. 그렇게 했던 것은 맞는데 확실한건 짚고 넘어가야할 것 같아서. 이런 저런 말이 많이 나오길래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아이돌 비정상가장’이라는 주제로 각 그룹에서 가장 역할을 하는 멤버들을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미쓰에이의 수입 배분에 대한 이야기가 등장하며 수지의 수입에 대한 이야기가 소개됐다. 특히 미쓰에이 멤버 중 수지는 가수를 넘어 영화, 드라마 등에서도 주연급으로 활약하며 인지도와 수입 상위를 차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수지가 잘못된 부분을 직접 해명한 것으로 보인다.

수지는 현재 류승룡, 김남길과 영화 ‘도리화가’를 촬영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