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 전현무가 눈밑 지방 제거 시술을 고백을 했다.

29일 방송된 ‘비정상회담’에서는 유세윤이 “전현무 씨 얼굴이 부었다. 달라졌다. 뭘 맞았다”라고 언급했다.

전현무는 “잘생긴 친구들과 나오니깐 내가 너무 오징어더라. 추석 연휴 동안에 맞은게 아니라 지방을 뺐다”라며 지방 제거 시술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이어 유세윤의 주문으로 케이블채널 스토리온 ‘렛미인’처럼 뒤돌아서 포즈를 재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전현무는 시술 전후 영상으로 적극적인 비교에 나서 모두를 폭소케 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