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연애의 발견’ 방송 화면
KBS2 ‘연애의 발견’ 방송 화면


KBS2 ‘연애의 발견’ 방송 화면

문정혁과 정유미가 업무를 하는 가운데 과거 함께 그렸던 꿈의 집을 떠올렸다.

29일 방송된 KBS2 ‘연애의 발견’에는 강태하(문정혁)와 한여름(정유미)이 인테리어 업무를 위해 실사를 나간 장면이 그려졌다.

한여름은 집을 둘러보는 와중에 과거 강태하와 함께 그렸던 꿈의 집을 떠올린다. 과거 한여름과 강태하는 잔디밭에 엎드려 미래에 함께 살 꿈의 집을 스케치했던 것.

당시 한여름은 결혼을 안 할수도 있다는 강태하에 “우리가 어떻게 결혼을 안 하냐”며 “맘에도 없는 소리 한다. 그런말 백번을 해봐라 내가 눈 하나 꿈쩍 하나”라고 말했다. 그들에게 결혼은 당연한 미래였던 것. 하지만 현재 이별을 한 그들은 업무를 하며 같은 과거의 기억을 공유할 뿐이었다.

강태하는 과거 기억을 발설하는 것을 꺼리는 한여름을 눈치채고 “내가 너 불편하게하니?”라며 이제 다 지난 과거임을 확인시켰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연애의 발견’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