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유리가 깜찍한 설정샷을 선보였다.

29일 이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유리. 연민정. 이번에는 어디로 탈출하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트렌치코트를 입은 이유리가 카메라를 보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가방을 옆구리에 끼우고 손을 머리 위로 올려 달아날 곳을 찾고 있는 듯 한 그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이유리는 MBC ‘왔다 장보리’에서 악녀 연민정 역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주에는 아시안게임 중계로 ‘왔다 장보리’가 2회 연속 결방해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이유리 인스타그램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