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SNL 코리아’ 방송 화면 캡처
tvN ‘SNL 코리아’ 방송 화면 캡처


tvN ‘SNL 코리아’ 방송 화면 캡처

방송인 강용석이 자신의 꿈이 대통령이라고 밝혔다.

2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SNL 코리아’에는 강용석이 호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세윤과 함께 토크쇼 ‘자수구찌쇼’ 코너에 출연한 강용석은 “방송이 재미있는데 엄청 힘들다. 사실 내가 하고 싶은 일은 따로 있는데, 난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유세윤은 “왜 그러느냐, 철부지처럼. 꼬마 때나 커서 대통령 된다고 하는 것 아니냐. 아직도 그런 것이냐”고 물었다.

강용석은 “그 애가 커서 내가 된 거다. 꿈이 크면 어떠냐. 꿈이라는 게 꼭 이뤄지는 건 아니다”라고 답하며, “점점 가까워지는 것 같다”고 자신만만했다. 이어 강용석은 “어렸을 때는 하늘이 잿빛이었지만, 지금은 항상 푸르다”고 말하며 행복감을 드러내기도 해 눈길을 끌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tvN ‘SNL 코리아’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