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파비앙이 삼촌 가족에게 전기밥솥을 선물했다.

26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서는 파비앙의 고향 프랑스 방문기 마지막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파비앙은 삼촌집을 방문, 한국에서 준비해 온 전기밥솥을 전달했다. 파비앙은 능숙하게 전기밥솥을 연결, 숙모에게 사용법을 설명했다. 이때 밥솥에서 한국어가 흘러나왔다. 모두가 당황하며 “밥솥이 말을 하네?”라며 신기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삼촌가족은 파비앙의 전기밥솥에 만족하며 뽀뽀세례를 퍼부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