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권상우


권상우

배우 권상우(SU 수컴퍼니)가 에이치에이트(H8 대표 김효진) 컴퍼니와 (이하 에이치에이트)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아시아 프로젝트를 가동시킨다.

에이치에이트(H8)는 “배우 권상우(수 컴퍼니)와 아시아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며 “주도적으로 한류를 이끌어 온 권상우가 해외 시장에서도 배우로서의 활동 영역을 보다 적극적으로 확장하기 위해 에이치에이트를 파트너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에이치에이트는 국내 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사업 확장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매니지먼트사. 특히 중화권에 튼튼한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소속배우인 손태영은 중국영화 ‘정전(情?: 정의 전쟁)’의 주연을 맡아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상하이 영화제 폐막식에도 초청을 받아 레드카펫을 화려하게 수놓은 바 있다.

에이치에이트의 김효진 대표는 “많은 한류스타들이 아시아 시장의 정상에서 활약하고 있다. 따라서 다양한 글로벌 프로젝트를 통해 세계무대로 그 영역을 확장해야 할 때다”라며 “이런 점에서 든든한 파트너를 얻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한류스타 권상우가 국내외 엔터테인먼트 시장에서 보다 빛나게 활약할 수 있도록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도울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류스타 권상우(수 컴퍼니)와의 파트너십 체결은 회사와 배우간의 전략적 ‘윈윈’ 효과를 이끌어낼 것으로 전망이다. 권상우는 최근 SBS 드라마 ‘유혹’을 마치고 신중하게 차기작을 선정할 예정. ‘아시아 프로젝트’를 발표함으로써, 국내뿐 아니라 해외 작품도 그 대상이 될 계획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에이치에이트 컴퍼니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