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유상무
개그맨 유상무


개그맨 유상무

개그맨 유상무가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해 ‘경제관념’에 대한 토론을 벌였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녹화에 게스트로 출연한 유상무는 “방송도 행사도 사업도 많이 하는데 돈이 없다. 이유는 남이 돈 내는 것을 싫어해서 밥을 사거나 물건을 살 때 항상 돈을 낸다. 친구들이 돈을 빌려 달라하면 무조건 빌려 준다”고 안건을 상정했다.

MC 전현무가 “얼마까지 빌려줘 봤냐”는 질문에 유상무는 “빌려준 금액을 합하면 억 단위는 된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어 유상무는 “없으면 안 빌려줘야 하는데 어머니한테 전세금을 빼자고 했다. 어머니가 허락했으면 집을 팔았을 거다”고 말을 이었다. 유상무의 발언에 터키 대표 에네스는 “제대로 문제다”며 사태의 심각성을 꼬집었다는 후문.

유상무가 출연한 ‘비정상회담’은 오는 29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