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새 주말드라마 ‘최고의 결혼’ 주연배우 노민우가 자신이 출연하는 드라마 OST에 참여, 녹음실 인증샷을 깜짝 공개했다.

25일 공개된 사진 속 노민우는 블랙 의상에 맞춰 같은 계열의 베레모, 안경으로 포인트를 주는 등 녹음실이지만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유감없이 과시하고 있다. 또 진지한 눈빛에서 프로패셔널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최근 노민우는 드라마 ‘최고의 결혼’ 주연배우로서 바쁜 일정을 속에서도 드라마를 위해 직접 자작곡을 완성해 OST에도 참여했다. 지난 22일 열린 드라마 ‘최고의 결혼’ 제작발표회 당시 “배우 박시연, 엄현경과 키스신 베드신을 촬영하며, 그곳에서 OST 영감을 얻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에 그의 자작곡 OST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증폭된 상황이다.

노민우는 드라마 ‘최고의 결혼’에서 재벌가 외동아들이자 신문사 스타기자인 박태연 역을 맡아 연애는 좋지만 결혼은 부담스러워하는 완벽한 엘리트 요리 전문기자로 출연한다.

드라마 ‘최고의 결혼’은 한류스타 노민우의 출연으로 이미 일본과 중국 등 아시아권에서 벌써부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상황. 첫 방송은 27일 오후 8시 30분.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엠제이드림시스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