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풀하우스’ 방송 화면
KBS2 ‘풀하우스’ 방송 화면


KBS2 ‘풀하우스’ 방송 화면

개그맨 김한국이 아들 김환과 15년간 거의 대화를 안했다고 고백했다.

24일 방송된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이하 풀하우스)’에는 김한국, 가수 설운도가 아들과 함께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 ‘엄격한 아빠 VS 친구 같은 아빠, 누가 더 좋은 아빠일까?’를 주제로 토론이 펼쳐진 가운데 김한국은 “아들 김환과 대화를 15년간 거의 안 했다”고 운을 뗐다.

김한국은 “‘쓰리랑 부부’, ‘동작그만’ 콩트를 할 때 아들을 낳았다”며 바빠서 육아를 거의 못했음을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한국은 이어 “아들 김환도 중학생 때부터 축구선수가 되어 숙소생활을 해서 대화를 거의 못했고 아들 제대 후에 대화의 여유가 생겼지만 때가 늦었다”며 “이런말 하기 뭐하지만 내 자식이고 남의 자식이고 아이 자체를 싫어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방송 화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