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 김구라가 차태현에 돌직구를 던졌다.

24일 방송된 ‘라디오스타’에서는 ‘널 깨물어주고 싶어’ 특집으로 차태현, 김영탁, 김강현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차태현의 인사에, 김구라는 “저번에 영화 ‘바보’ 홍보하러 나왔는데, 잘 안됐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강풀이 만화는 잘되는데 영화는 안돼”라며 돌직구를 연발했다. 차태현은 영화 흥행 실패에 부끄러워하며 얼른 화제를 돌리려했다.

그렇게 대화가 넘어가는 듯 했지만, 웹툰 ‘바보’를 각색한 사람이 차태현 옆에 있던 김영탁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김영탁은 “바보 관객수, 기본은 했는데”라며 조심스럽게 반론을 제기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