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이동욱이 한은정 죽음의 비밀을 알게 된 뒤 등에 가시가 돋혔다.

24일 방송된 KBS2 ‘아이언 맨’에는 주홍빈(이동욱)이 아들 창(정유근)의 ‘할머니 놀이’를 통한 독백을 듣고 옛 연인 김태희(한은정) 죽음의 비밀을 알게됐다.

주홍빈은 손세동(신세경)과 태희의 부모님을 찾은 가운데 세동에 계속해서 겹쳐보이는 태희의 모습을 발견한다. 주홍빈은 태희의 옷을 입고 기왓장을 고치는 세동에게 크게 분노하며 옷을 벗으라고 으름장을 놓기도 한다.

이어 태희 부모님 집에 돌아온 홍빈은 아들 창이가 ‘할머니 놀이’를 하며 읊는 독백을 듣고 크게 놀란다. 창이는 “주홍빈 아버지 주장원이가 우리 태희를 뭣이라고 때려. 나도 털 끝하나 안건들고 키웠는데”, “팔뚝부터 시퍼렇게 멍이 들게. 우리 태희가 무슨 잘못을 했길래 깡패를 시켜서 그렇게 죽도록” 이라고 말했던 것.

홍빈은 믿을 수 없는 진실에 태희의 영정사진을 보며 분노에 가득 찬다. 홍빈은 등에 가시가 돋아나며 폭발하게 되고, 우연히 들어온 세동이 홍빈의 변신 모습을 목격하며 극이 끝나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감을 더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