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이동욱과 신세경이 한은정의 부모님 집을 찾은 가운데 신세경이 한은정의 사진이 담긴 이동욱의 지갑을 지키기 위해 소매치기를 잡았다.

24일 방송된 KBS2 ‘아이언 맨’에는 주홍빈(이동욱)이 손세동(신세경)과 함께 김태희(한은정) 부모님의 집에 방문한 가운데 시골 장에서 쇼핑을 즐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세동은 홍빈에게 “이건 뭐에요? 저건 뭐에요?”라고 물으며 시골 장터의 매력에 빠졌고 “저 팬티사게 돈 좀 빌려주세요”라고 과감하게 말하는 등 순수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어 등장한 소매치기가 태희의 사진이 담긴 홍빈의 지갑을 훔쳐갔고 홍빈은 파출소로 찾아간다. 홍빈은 경찰에게 “사례는 양껏 할테니 무조건 소매치기를 잡아달라”고 말한다.

순간 세동은 거친 숨소리와 함께 소매치기를 검거해 파출소로 들어왔다. 홍빈은 “야 손세동, 너 지금 껏 쫓아 다닌거냐? 몇 시간 동안이나?”라며 놀라워했고 세동은 “그 안에 창이 엄마 사진 때문에. 맞죠, 창이엄마? 김태희씨요”라고 말해 그의 착한 마음씨에 감동케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아이언맨’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