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kaoTalk_20140924_162544971
KakaoTalk_20140924_162544971


조정석이 신민아의 장점으로 ‘순수함’을 꼽았다.

24일 서울 CGV 왕십리에서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영화가 끝난 후 임찬성 감독과 배우 조정석 신민아가 자리해 기자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이날 조정석은 “배우들이 호흡을 맞추기 위해선 서로에 대한 배려가 필요하다. 그게 부족하거나 없으면 상대배우는 힘들다. 신민아가 먼저 배려를 해줬기 때문에 먼저 다가갈 수 있었던 것 같다”며 “신민아의 가장 큰 장점은 인간으로서, 배우로서도 순수하다는 점이다. 순수함이란 큰 무기를 지니고 있기 때문에 더 매력적인 사람이 아닐까 싶다”고 신민아를 칭찬했다.

‘나의 사랑 나의 신부’는 박중훈과 고(故) 최진실이 주연을 맡은 이명세 감독의 동명 작품을 리메이크한 작품. 4년간의 연애 끝에 이제 막 결혼한 영민(조정석)과 미영(신만아)의 신혼생활을 통해 “사랑하지만 때론 꼴도 보기 싫은” 남녀의 미묘한 심리변화를 풀어냈다. 10월 8일 개봉.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