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호
오지호


오지호

배우 오지호가 종합편성채널 새 월화드라마 ‘하녀들’(가제)의 출연을 확정지었다.

23일 JTBC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오지호가 ‘하녀들’ 주인공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오지호는 극 중 남자주인공 미스터리 꽃미남 무명 역을 맡았다.

‘하녀들’은 조선시대 노비들의 이야기를 그린 모던사극으로 신분과 계급을 뛰어넘는 운명 극복 스토리를 그린다. 드라마 ‘대물’, ‘후아유’를 연출한 조현탁 PD와 조현경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지호는 올해 초 OCN 드라마 ‘처용’에 이어 반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것으로, 지난 4월 결혼 이후로는 ‘하녀들’이 첫 작품이다.

‘하녀들’은 ‘유나의 거리’ 후속으로 오는 11월 방송될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