쿨의 이재훈
쿨의 이재훈


쿨의 이재훈

원조 혼성그룹 쿨의 이재훈이 ‘혼잣말 테니스’로 개그맨 조윤호의 도플갱어에 등극했다.

23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 에서는 ‘예체능’ 테니스팀이 ‘제2의 이형택-전미라’로 불리는 ‘주니어 테니스 명문’ 홍연 초등학교 테니스부를 상대로 맞대결을 벌인다.

그 가운데 개그맨 조윤호의 도플갱어로 등극한 이재훈의 변신이 눈길을 끈다. 이 날 전국 테니스 최강 초등학생들의 등장에 ‘유단자’ 이재훈은 경기 직전까지 시종일관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이재훈은 상대 선수의 공을 받아내는 과정 속에 “긴장하지 말자”, “됐어”, “넘겼어” 등 쉴 틈 없이 터져 나오는 추임새로 웃음을 유발했고 서브 공격을 시도할 때는 “당황하지 말고 툭~”이라고 끊임없이 자기암시를 거는 등 ‘혼잣말 테니스’의 진면모를 발휘해 폭소를 유발했다.

‘예체능’ 제작진은 “이재훈의 자동 추임새는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경기에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했다”면서 “테니스 유단자로서 커진 책임감만큼 그 누구보다 뜨거운 테니스 열정으로 경기에 임한 이재훈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더 틱톡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