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가수 싸이가 ‘챔피언’과 ‘강남스타일’을 연달아 부르며 인천 아시안게임 개막식의 마지막 무대를 장식했다.

19일 방송된 KBS2 ‘2014 인천 아시안 게임’ 개막식에는 월드스타 싸이가 중국의 유명 피아니스트 랑랑의 연주 속에 락버전 ‘챔피언’을 열창했다.

피아노 선율에 맞추어 등장한 싸이는 “대한민국 소리질러!”라고 외치며 ‘챔피언’의 락버전을 열창해 인천을 뜨겁게 했다. 싸이는 “제 힘은 미약하지만 관객은 그렇지 않다”며 “지금부터 모두 다 일어나라. 강남스타일 시작한다”고 외쳤다. 이어 싸이는 전 세계적인 히트곡 ‘강남스타일’을 부르며 말춤을 춰 인천에 모인 전 세계인을 열광의 도가니에 빠뜨렸다.

이날 개막식은 총 4막의 무대로 꾸며져 배우 이영애, 김수현, 장동건, 현빈, 성악가 조수미, 가수 싸이, JYJ(제이와이제이) 등이 축제를 빛냈다.

한편 2014 인천 아시안 게임은 45개국 1만 3,0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36개의 종목의 경기가 치러지며, 19일부터 10월 4일까지 인천광역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대한민국은 역대 최대 규모로 48개 종목의 831명의 선수들이 출전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2014 인천아시안게임 개막식’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