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3


비가 크리스탈을 구했다.

18일 SBS에서 방송된 드라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이하 내그녀)’에서는 이현욱(정지훈)과 윤세나(크리스탈)이 가까워지는 장면이 그려졌다.

세나는 도시락 배달에서 돌아오다가 빚쟁이들에게 쫓긴다. 쫓기는 세나를 발견한 현욱은 세나의 손을 잡고 함께 뛴다.

언덕 위에서 트럭이 세나를 덮치자 현욱은 몸을 던져 세나를 구한다. 세나는 “왜 끼어들어서 남 일에 다쳐”라고 묻자 현욱은 “남이라고 생각 안했지”라고 대답한다. 세나는 툴툴대지만 어느덧 현욱에게 마음을 열기 시작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SBS ‘내그녀’ 사진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