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김새론이 바빠서 학교에 자주 못 간다고 밝혔다.

1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세대별 여배우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금보라, 박주미, 전혜빈, 오연서, 김새론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김새론은 막내 여배우로 등장해 선배 여배우 사이에서도 존재감을 과시했다. 김새론은 “원빈과 영화 ‘아저씨’를 촬영 했을 때 11살 이었다”고 말해 어린 나이에 펼친 연기력에 박수를 치게 했다.

이어 김새론은 “바빠서 학교를 자주 못가기 때문에 갈 때마다 입학 하는 것 같다”며 어린 나이부터 연기 인생을 시작한 아역 배우의 고충을 드러냈다.

한편 금보라는 김새론에게 “아카데미상 같은 것 노리지 말고 일단 대종상부터 타고”라고 조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