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미스터 백’
MBC ‘미스터 백’


MBC ‘미스터 백’

MBC 수목드라마‘미스터 백(극본:최윤정/연출:이상엽/제작:이김프로덕션)’의 신하균이 회환의 눈물을 쏟아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시키고 있다.

4일 방송되는 ‘미스터 백’ 10회 예고편에는 앞만 보고 달려온 지난 세월을 후회하며 눈물 짓는 최신형(신하균 분)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또다시 찾아온 가슴 통증으로 응급실로 실려갔던 최신형은 은하수(장나라 분)를 비롯 그를 걱정하는 사람들을 뒤로하고 홀연히 사라진다. 이어, 유언장을 작성하기도 했던 오두막집으로 발걸음을 옮긴 그는 바쁘다는 핑계로 아들 최대한(이준 분)에게 모질게 굴었던 과거를 회상하며 “그땐 내가 왜 그렇게 살았는지” 라는 한탄과 함께 회환의 눈물을 쏟아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호시탐탐 회사를 노리는 검은 세력에 맞서 최대한의 수호천사로 변신할 최신형의 모습도 예고되며 반전스토리의 서막을 알렸다.

홍지윤(박예진)은 다시 나타난 최신형에게 “최신형씨가 도와주셨으면 한다. 제 눈에는 최고봉 회장과 다를 바가 없다” 며 도움을 청한다.
앞서, 최신형은 최대한에게 경영난에 허덕이는 서해호텔을 살려낼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며 아버지가 남긴 비장의 카드가 있으니 이를 넘겨달라고 제안했던 터. 이에, 서해호텔을 밀어버리고 명품 아울렛을 건설하려는 정이건(정석원) 세력에 맞서 이들 최씨 부자(父子)가 어떤 활약을 펼쳐낼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미스터 백’ 10회는 4일 밤 10시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