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영어강사 최정인이 야구장에서 남자친구 성찬과 티격태격했다.

17일 방송된 SBS ‘달콤한 나의 도시’에서는 헤어디자이너 최송이, 변호사 오수진, 영어강사 최정인, 직장인 임현성이 등장해 서른 무렵 직장인 여성들의 사랑과 삶을 그려냈다.

최정인은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답게 무한 야구 사랑을 과시하며 야구장을 찾았다. 최정인은 “남자친구도 야구장에서 만났다”며 그의 야구사랑을 인증했다.

남자친구와 함께 야구장을 찾은 최정인은 LG트윈스 팬인 남친과 대립하게 된다. 최정인은 롯데의 팬이었던 것. 그들은 야구 중계 내내 “오지환이 적시타를 날렸어!”, “롯데가 역전했어!” 등을 연발하며 서로 티격태격 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달콤한 나의 도시’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